[사각사각 그림책 no 29] 꼭 안아 주고 싶지만···

$17.95

서로에게 다가설 수 없는 이 시대에 사랑하는 사람들을 똑 안아 주지 못하고 있는 모든 어린이들을 위한 그림책

코로나 시국, 지친 우리 모두의 마음을 위로해 줄 따뜻한 연말 선물 같은 그림책

■ “걱정하지 마, 떨어져 있어도 마음을 표현할 수 있는 방법은 아주 많으니까!”

고슴도치와 부엉이는 둘도 없는 단짝 친구이다. 둘은 서로 꼭 안아 주고 싶지만 지금은 잠시 떨어져 있어야만 한다. 하지만 꼭 안아 주지 못하고 서로에게 다가설 수 없어도 친구와 함께 할 수 있는 것들은 무척이나 많다. 서로에게 손을 흔들어 보기도 하고, 거북이가 노래를 부르면 고슴도치는 악기를 연주하고, 서로 같은 그림을 그리고 서로에게 편지를 쓴다. 둘은 이렇게 떨어져 있어도 함께 할 수 있는 것들을 하나 둘 발견해 나간다. 이 과정을 통해 꼭 안아 줄 수 없어도 서로 사랑받고 있다는 걸 깨닫는다.

2 in stock

Categories: ,

Brand

TY Book Shop

Set the stage for learning. The TY book store is a curated collection of books that stimulate natural curiosity.

Reviews

There are no reviews yet.

Be the first to review “[사각사각 그림책 no 29] 꼭 안아 주고 싶지만···”

Your email address will not be published.

You may also like…

  • 시리즈 사각사각 그림책 29
  • 글 오언 매크로플린 | 그림 폴리 던바 / 옮김 신수진
  • 출간일 2020년 12월 15일
  • ISBN 978-89-491-0530-7
Size Age Length Other
양장 · 변형판 215x215 연령 3세 이상 40쪽